지역일반

SK머티리얼즈, 주민설명회 개최

창사 이후 최초 공식적인 시설 공개∙∙∙안전 관련 투자 현황, 지역 밀착 활동 등 소개

SK머티리얼즈가 12일 경북영주 본사 공장에서 지역 주민을 초청해 공장 안전 확보 현황과 지역 상생에 대한 설명회를 개최했다. 설명회에 참석한 주민들이 공장 안전 시설을 둘러보고 있다.(SK머티리얼즈 제공)
SK머티리얼즈가 주민설명회를 열고 주민 안전 확보 대책에 대해 설명했다.

12일 영주 본사에서 열린 주민설명회는 공장 안전 확보 현황과 지역 상생 활동을 알리고, 주민들과 소통의 자리를 만들기 위해 마련된 것으로, 가흥1·2동, 안정면, 장수면 등 공장 인근 지역 주민 120여 명과 장욱현 영주시장 등 영주시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먼저 SK머티리얼즈 손병헌 생산본부장이 안전 사고 예방 및 비상 시 피해 최소화를 위해 구축한 인프라와 주민 안전 확보 대책을 설명하고, 방음벽, 불빛 저감 시설 등 공장 주변 환경 개선 시설에 대해 소개했다.

이어서 이강윤 대외협력실장이 사회공헌 사업, 지역 인재 채용 등 영주시 향토기업으로서 상생을 위해 SK머티리얼즈가 추진하고 있는 다양한 지역 밀착 활동을 발표했다.

또한 SK머티리얼즈 창사 이후 최초로 주민들에게 공장 시설을 공식적으로 공개하는 견학 프로그램도 함께 진행돼, 주민들은 가스 누출 제거를 위해 가동 되는 저장 시설 차폐 시스템, 수막 차단 시설 등 안전 설비 현황을 직접 확인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설명회에 참석한 강성복(69·영주시 가흥2동) 씨는 “위험한 물질을다루는 공장이라고 해서 걱정이 컸는데 직접 확인해 보니 믿음이 간다”며 “지역을 위해 다양한 활동을 한다고 하니 기대가 되며 앞으로도 시민들이 안심하고 생활할 수 있도록 안전한 공장 운영에 만전을 기해달라”고 말했다.

SK머티리얼즈 장용호 사장은 “공장 안전 설비를 투명하게 공개한 이번 설명회를 시작으로 지역 사회와 적극 소통하여 주민들에게 더욱 신뢰 받는 기업이 되겠다”며 “지역 사회의 기대에 부응할 수 있도록 임직원, 주민 등 이해관계자의 행복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주은 기자 juwuery@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주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