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순천향대 구미병원,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평가’서 3회 연속 최우수

순천향대학교 구미병원 전경, 순천향대 구미병원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제8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평가’에서 최우수 등급을 받았다.
순천향대학교 부속 구미병원이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제8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평가’에서 3회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이번 평가는 수술에 필요한 적절한 항생제 사용과 수술 부위 감염 예방, 항생제 오·남용 개선 등을 위해 마련됐다.

2017년 10월~12월 3개월 간 예방적 항생제를 사용하도록 권고하고 있는 개두술, 대장수술, 담낭수술, 고관절 치환술, 유방수술 등 19개 수술을 대상으로 항생제 투여시기, 항생제 선택, 투여기간, 환자관리 등을 평가했다.

순천향대 구미병원은 이번 평가에서 전체 평균 97.1점으로 1등급을 받았다. 참여 의료기관 전체 평균은 79.5점, 동일종별 평균은 84.2점이었다.

임한혁 병원장은 “이번 평가 결과가 순천향대 구미병원이 환자가 믿고 찾을 수 있는 안전한 병원이라는 점을 다시 한번 확인시켰다”며 “앞으로도 환자 안전과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더욱 신뢰받는 병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류성욱 기자 1968plus@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류성욱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