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상주시 노후상수도관 교체사업 활발

상주시는 맑고 안정적인 상수도 공급을 위한 노후상수도관 교체공사 등 유수율 제고 사업으로 모동면 덕곡리, 함창읍 신흥1리, 구향2리, 척동, 신덕리 등에 노후상수관로교체 사업을 실시하고 있다.


상주시는 민선 7기 상주시장 공약사항인 맑고 안정적인 상수도 공급을 위한 노후상수도관 교체공사 등 유수율 제고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시는 올해 모동면 덕곡리, 화서면 지산리, 모서면 석산리, 함창읍 신흥1리, 구향2리, 척동, 신덕리 등에 노후상수관로교체 7지구에 총예산 20여억 원을 들여 누수와 주민불편사항을 개선할 계획이다.

이번 공사는 모동, 모서, 화서, 함창지구에 잦은 누수지구 및 20년된 노후관로를 교체하는 사업으로 현장 안내 현수막 첨부 등 안전조치에 최선을 다하여 주민불편이 최소화할 계획이다.

공사가 완료되면 수압저하 및 누수로 인한 생활 불편이 해소되고 싱크홀 등 대형사고에 선제적으로 대응하는 의미도 있다. 또 유수율(공급량과 사용량의 비율)이 향상 되며, 공기업 재정 건전성 강화에도 기여할 전망이다.

성상제 상하수도사업소장은 “노후상수도관 개체 공사로 공사 중 민원 발생 시 지역 주민에 협조를 부탁드리며 효율적인 상수도 관리로 맑은 물 공급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