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일반

박한별 남편 유인석, 승리와 성매매 '접대 전 어떤 여성들인지 보려고…'

사진=뉴시스


배우 박한별의 남편이자 유리홀딩스 전 대표 유인석(34)이 승리(29, 본명 이승현)와 2015년 크리스마스 파티를 앞두고 함께 성매매를 한 것으로 확인됐다.

유씨는 경찰에서 "접대 전 어떤 여성들인지 보려고 불렀다"고 진술했으나 당시 승리 집을 찾았던 성매매 여성이 경찰 조사에서 "마담이 알려준 곳으로 가보니 승리와 유씨가 있었고, 선택을 받아 각자 방으로 들어갔다"고 진술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여성들은 다음날 일본 투자자 일행 성접대에 온 이들과 일치한다.

오늘(24일) 서울경찰청 지능범죄수사대에 따르면 2015년 12월23일 승리의 자택에서 승리와 유씨는 여성 2명을 불러 성매매를 한 것으로 조사됐으며 이들은 일본인 투자자 일행을 위해 유흥업소 여종업원 등을 동원해 성매매를 알선한 혐의를 받고 있다.

onlin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