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울릉, 2019년 풍성한 문화예술 공연과 볼거리로 가득

울릉군은 22일 오후 7시30분 한마음회관 대공연장에서 뮤지컬 ‘시야와 친구들:트레저헌터즈’ 공연을 선보인다.

이 공연은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으로 선정된 국립예술단체 우수작품인 어린이 창작 뮤지컬이다.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사업은 지역 간의 문화적 격차를 해소하고 주민들이 수준 높은 다양한 공연을 부담 없이 관람할 수 있는 기회제공을 위해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울릉군이 주관하는 공모사업이다.

올 한해도 창작뮤지컬 시야와 친구들:트레저헌터즈, 뮤지컬 넌센스, 발레 잠자는 숲속의 미녀 3개의 작품이 선정됐다.

또 민간예술단체에 추가로 2개 작품을 신청한 상태로 다채로운 공연을 통해 지역주민들의 문화적 갈증 해소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일주도로개통 기념 전국노래자랑을 비롯한 낮에는 탁 트인 바다 밤에는 아름다운 경관이 있는 울릉에서 젊은 문화 예술인들이 자유롭게 거리 공연을 할 수 있도록 ‘울릉도·독도 감성! 버스킹’ 공연을 매달 선보인다.

버스킹 공연은 공모를 통해 어쿠스틱밴드, 싱어송라이터, 퓨전, 마술 등 다양한 장르의 버스커 18개 팀이 신청했다.

젊고 역동적인 거리 공연으로 SNS, 유튜브를 통한 울릉군 천혜의 관광명소 홍보 및 관광객 유치에도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병수 울릉군수는 “모든 연령층이 공감할 수 있는 여러 장르의 수준 높은 공연들을 유치해 군민 모두가 문화 혜택을 누리는, 그래서 울릉군의 행복지수가 한 단계 더 높아질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이재훈 기자 l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재훈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