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음주운전 차량 50대 여성 4m 아래 사찰로 추락

대구에서 음주운전 차량이 주차된 차량 3대를 들이받고 사찰 지붕 위로 추락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16일 대구 남부경찰서에 따르면 남구의 한 아파트 주차장에서 이날 오전 4시8분께 A(52·여)씨가 몰던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이 주차된 차량 3대를 들이받은 뒤 4~5m 아래에 있는 개인사찰 지붕 위로 추락했다.

경찰 조사결과 사고 당시 A씨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14%로 운전면허 취소 수준이었다.

경찰 관계자는 “A씨는 소주 1병 정도를 마셨다고 진술했다”고 말했다.

구아영 기자 ayoungoo@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구아영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