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김천시의회 의원 울릉도 , 독도에서 안보합동연수 및 독도수호결의대회 가져

15일부터 17일까지 2박 2일간 일정, 다문화 가정과 김천예고 예술공연단도 참여



김천시의회(의장 김세운) 의원과 사무국직원등 20여 명은 15일부터 17일까지 2박3일 일정으로 울릉도 와 독도에서 ‘안보 합동연수 및 독도수호 결의대회’를 가졌다.

특히 결의대회엔 김천시 건강 가정 · 다문화 가족지원센터의 추천으로 다문화 가정 가족30여 명과 김천예술고 예술 공연단도 함께 참여했다.

첫날에는 울릉군민회관에서 울릉도와 독도에 대한 올바른 역사인식과 투철한 국가관 확립 및 안보의식 고취를 위한 특강으로 나라사랑 정신을 새롭게 이해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둘째 날 16일에는 독도 현지에서 3·1운동 100주년과 임시정부 수립 100주년을 맞아 우리나라 고유영토인 독도에 대한 일본의 침탈 행위를 규탄하고 역사왜곡에 대해서는 단호하게 대처해 나가겠다는 결의문을 낭독하고 구호제창과 퍼포먼스를 통해 독도 수호에 대한 의지를 다졌다.

이어 김천시의회는 독도 영토수호를 책임지고 있는 독도경비대원들을 격려하고 위문금과 위문품을 전달했다.

김세운 의장은 “최근 뒤틀린 역사관에 근거한 일본의 독도 도발 책동은 대한민국의 합법적 영토주권을 부정하는 명백한 침략 행위라고 규탄하면서 이번 독도 방문을 통해 민족의 자긍심 고취와 순국선열들의 나라사랑 정신과 국토 수호의지를 다지는 소중한 계기가 됐다고” 말했다.

김천시의회(의장 김세운)는 15부터 17일까지 울릉도와 독도를 방문, 안보 합동연수 및 독도수호 결의대회를 가졌다.


안희용 기자 ahyo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안희용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