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대구 5월 분양경기 전망 긍정적

대구의 분양 경기실사지수 전달보다 급등

대구의 이달 분양 경기에 대한 긍정적인 기대감이 커진 것으로 나타났다.

주택산업연구원이 14일 발표한 5월 분양 경기실사지수(HSSI) 전망치에 따르면 대구가 90.3으로 전달(62.9)보다 무려 27.4포인트 상승하며 분양 경기에 대한 회복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대구와 함께 대전(95.8), 세종(95.6)의 HSSI 전망치도 지난달보다 상승하며 해당 지역 분양 시장이 호전될 것으로 예상된다.

전망치가 긍정적으로 집계된 대구·대전·세종 등의 주변 지역을 중심으로 기대감이 높아지면서 이달 전국 HSSI 전망치는 전달(69.4)보다 상승한 77.2를 기록했다. 또 2018년 10월 이후 8개월 만에 70선을 회복했다.

하지만 여전히 전국은 물론 대구의 전망치도 긍정과 부정의 잣대인 기준선 100을 크게 밑도는 수준이어서 분양 여건이 완전히 호전됐다고 볼 수 없는 상황이다.

HSSI는 공급자 입장에서 분양을 앞두고 있거나 분양 중인 단지의 분양 여건을 종합적으로 판단하는 지표이다. 주택산업연구원이 주택사업을 하는 업체(한국주택협회·대한주택건설협회 회원사)를 상대로 매달 조사해 HSSI를 발표한다.

HSSI가 100을 초과하면 분양 전망이 긍정적이라는 것을 100 미만이면 그 반대를 의미한다.

5월 전망치는 전달과 비교하면 수도권이 감소하고 비수도권에서 증가하는 양상이 뚜렷했다.

서울(90.7)이 전달보다 5.3포인트 하락하며 90선을 겨우 유지했고 인천·경기권(70.8)은 전달보다 전망치가 9.4포인트 빠졌다.

주택산업연구원 관계자는 “수도권 주택시장에 대한 강력한 규제가 이어지면서 주택사업자의 분양 경기에 대한 기대감이 일부 지방으로 옮긴 것으로 분석된다”며 “신규분양 단지에 대한 청약이 역세권과 학군 등을 고루 갖춘 특정 인기 단지에 집중되는 양극화 현상이 강화될 것이다”고 예상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률기자

지역 12월 결산법인 상반기 매출·영업(순)이익 모두 감소

대구·경북 12월 결산 상장법인 99개사의 올해 상반기 실적이 지난해 상반기보다 감소
2019-08-22 17:00:00

봉덕 화성파크드림 8월23일부터 입주

화성산업이 2017년 6월에 분양한 봉덕 화성파크드림(332세대)이 8월23일부터 입주를 개시한다
2019-08-22 17:00:00

대구에서 치과기공계 최대 국제학술잔치 열려

대한치과기공사협회 종합학술대회 및 기자재전시회 2019(KDTEX 2019)가 23~25일 엑스코에서 열
2019-08-22 16:13:13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