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대구FC, 대표부터 마스코트까지 총출동…어버이날 맞아 패밀리 데이 이벤트 진행

대구FC는 8일 어버이날을 맞아 패밀리 데이 이벤트를 마련했다. 사진은 패밀리 데이 포스터.


대구FC가 가족 팬들을 맞이하기 위해 조광래 대표이사부터 마스코트까지 총출동한다.

대구는 8일 오후 7시 포레스트아레나(DGB대구은행파크)에서 열리는 아시아 챔피언스리그(ACL) 조별리그 F조 5차전 멜버른 빅토리와의 홈경기에서 ‘어버이날’을 기념해 ‘패밀리 데이’ 이벤트를 진행한다.

패밀리 데이는 패밀리사진관 운영, 카네이션 및 어버이날 기념 포스터 증정 등 다양한 이벤트로 구성됐다.

먼저 대구는 가족과 특별한 순간을 함께하고 평소 표현하지 못했던 감사의 마음을 사진촬영을 통해 전하고 간직해보자는 취지에서 패밀리사진관 이벤트를 마련했다.

조광래 대구FC 대표이사가 구단을 대표해 가족사진 촬영에 나선다. 대세존(N석)에 앉은 팬들은 오후 6시20분부터 50분까지 N석 통로 내 마련된 포토존에서 조광래 대표와 함께 촬영한 가족사진을 액자에 담아 즉석에서 가져갈 수 있다.

가족과 함께 경기장을 찾은 팬들에게 비누 카네이션도 준다. 비누 카네이션은 경기 당일 오후 5시부터 입장게이트에서 선착순 2천 명에게 티켓 확인 후 나눠줄 계획이다.

또 조광래 대표, 정승원, 김대원, 리틀빅토 이준우군, 마스코트 리카의 모습이 담긴 패밀리 데이 포스터 500장도 팀 스토어 앞에 마련된 행사부스에서 나눠준다.

대구는 마스코트 공슴도치 ‘리카’ 탄생 100일을 맞아 S석 입장 관중을 대상으로 백일기념 떡을 제공한다. 경기 종료 후에는 S석 팬들과 함께 리카의 백일사진도 촬영한다.

한편 이날 열리는 경기 티켓은 티켓링크에서 예매할 수 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