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일반

달빛동맹 스포츠교류, 화합과 상생의 창 ‘활짝’…대회 결과는 ‘무승부’



대구시와 광주시는 양 도시간의 우호증진을 위해 지난 18~19일 달빛동맹 스포츠 교류대회를 광주에서 개최했다. 사진은 지난 19일 조선대 하키장에서 열린 여중부 하키 경기 모습.
영호남을 대표하는 대구시와 광주시 양 도시 간의 우호증진을 위해 열린 달빛동맹 스포츠교류대회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올해로 7년째를 맞이한 교류대회는 지난 18~19일 빛고을 광주에서 진행됐다.

하키, 유도, 게이트볼 등 6개 종목으로 진행된 스포츠교류대회에서 양 도시는 사이좋게 3승 2무를 기록했다.

먼저 조선대 하키장에서 열린 여중부 하키에서 대구와 광주는 3-3으로 무승부를 거뒀다.

남녀 고등부 선수로 진행된 유도 경기는 남자부분에서 대구가 4-0으로 이겼으나 여자부분에서는 광주가 2-0으로 승리를 따냈다.

남녀 혼성 어르신으로 구성된 게이트볼은 광주가 대구를 6-3으로 이겼으며 초등부(남자) 경기로 진행된 티볼은 대구가 광주를 2-0으로 압승했다.

남녀 일반부로 진행된 정구에서는 대구가 근소한 우위를 점했다. 남자 일반부는 대구가 광주를 4-0으로 이겼고 여자 일반부 경기는 2-2로 비겼다.

반면 동호인으로 진행된 테니스 경기는 광주가 웃었다.

진월국제테니스장에서 열린 테니스 복식 경기에서 광주는 대구를 6-4로 승리했다.

경기 결과와 상관없이 대구선수단은 오는 7월 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의 성공개회를 기원하는 미니 현수막을 준비하는 등 한층 더 강화된 달빛동맹 모습을 보여줬다.

박영기 대구시체육회 상임부회장은 “대구-광주 간 달빛동맹 교류 중에서도 스포츠교류가 양 도시의 우애증진과 상호협력에 가장 중심적인 역할을 해온 것에 자부심을 느낀다”며 “대구에서 열리는 내년 대회에서도 다양한 선수·동호인의 참여 하에 양 도시 간 우호 협력 증진을 위해 적극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헌호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