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상주시의회, 제192회 임시회 개회… 추경예산 등 심의

상주시의회는 16일부터 23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제192회 상주시의회 임시회를 개회했다.


상주시의회(의장 정재현)는 16일부터 23일까지 8일간의 일정으로 제192회 상주시의회 임시회를 개회하고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 세입·세출 예산안’ 및 조례안과 각종 안건 등을 심사·의결한다.

이번 임시회에서는 제1차 본회의 후에 예산결산특별위원회를 구성하고, 17일 각 상임위원회에서 2019년도 행정사무 감사 계획서 작성, 2019년도 기금운용계획 변경안 심사, 조례안 및 일반 안건 등의 심의를 시작한다.

이어서 18일부터 3일간 상주시가 제출한 ‘2019년도 제1회 추가경정 세입․세출예산안’을 상임위원회 소관 별로 심사하고, 23일 제2차 본회의에서 안건에 대한 최종 의결 후 임시회 일정을 마무리한다.

상주시의회는 지난 제191회 임시회에서 4건의 조례안을 의원 발의한 데 이어, 이번 임시회에서도 2건의 조례·규칙 개정안을 의원 발의해 의회 운영의 투명성을 제고하고 1건의 5분 자유발언을 통해 효율적인 시정 운영을 독려할 계획이다.

정재현 의장은 “어려운 지역 농산업의 위기극복과 시민 복리 증진을 위한 제1회 추가경정 예산안 심사에 만전을 기해줄 것을 당부드린다”며 “강화된 의원 관련 조례·규칙 개정안을 통해 투명하고 공정한 의정추진으로 시민들에게 신뢰받는 의회가 될 수 있도록 철저한 심의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