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대구 시민단체, 한국패션산업연구원 보조금 부정수급 의혹 진상규명 촉구

대구경제정의실천시민연합(이하 경실련)은 16일 성명서를 내고 한국패션산업연구원(이하 패션연구원)의 보조금 부정수급 의혹과 관련해 대구시에 진상규명을 촉구했다.

경실련은 성명서를 내고 “패션연구원 전·현직 간부 등 일부 직원이 보조금을 성과급으로 지급할 수 없도록 한 보조금 사업 규정을 어기고 7천만 원 상당의 성과급을 직무수당, 인센티브, 연구수당, 업무수당 등으로 사용했다”고 주장했다.

또 “보조금 사업을 수행하는 과정에서 특근 급양비(초과근무 시 받을 수 있는 식비) 관련 서류를 조작하고 특정 식당에 장부를 비치하는 등 업무와 무관하게 개인적 용도로 사용했다”고 덧붙였다.

이어 “대구시는 보조금 교부 결정 시 법령과 예산의 목적에 대한 위배 여부 및 보조사업 내용의 적정 여부, 금액 산정의 착오 여부 등을 검토해야 한다”며 “‘패션연구원 보조금 부정수급’ 문제에 대한 대구시의 철저한 조사와 비리 관련자들에 대한 엄중한 문책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대구시청 신청사 현 위치 건립 위해 머리 맞댄다

대구 중구청은 12일 오후 3시 노보텔에서 대구시청 신청사 현 위치 건립을 위한 토론회를
2019-06-12 20:00:00

대구 중구 한 고시원에서 화재 발생해

12일 오전 10시49분께 대구 중구 상서동 5층짜리 건물 4층 고시원에서 불이나 주민들이 대피
2019-06-12 17:12:36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