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경산 감말랭이 홍콩 첫 수출길 올랐다.

경산시 농업회사법인 마카말라에서 생산하는 감말랭이가 홍콩에 첫 수출길에 올랐다.


경산시 농업회사법인 마카말라에서 생산하는 감말랭이가 지난 15일 홍콩에 첫 수출길에 올랐다.

이날 수출길에 오른 경산 감말랭이는 351㎏, 6백여만 원 상당으로 홍콩 내 농산물 직매장 등에서 판매될 예정이다.

감말랭이 수출은 경산농산물의 수출을 주도하고 있는 다모아수출영농조합법인(공동대표 김동용, 남두홍)과 농업회사법인 마카말라(대표 김상호)가 이뤄낸 성과다.

다모아수출영농조합법인은 2016년 7월 첫 수출을 시작으로 홍콩에 포도와 복숭아를 수출하고 있으며, 농업회사법인 마카말라는 감말랭이 반건시 생산 전문업체로 쫄깃하고 말랑한 감말랭이 제품을 생산하고 있다.

김종대 경산시 농업기술센터 소장은 “이번 수출을 시작으로 지역 농산물 수출이 점차 확대로 농가 소득증대에 기대된다”며 “수출 확대를 위해 고품질 농산물 생산 기반 구축은 물론 농특산물 가공식품 개발에 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