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경산시 ‘경북도 23개 시·군 평가’ 종합 최우수상 수상

경산시가 ‘2019년도 경북도 시·군 평가 시상식’에서 최우수상을 수상하고 2억 원 재정 인센티브를 받았다.
경산시는 16일 경북도청 안민관 다목적홀에서 열린 ‘2019년도 경북도 시·군 평가 시상식’에서 최우수상을 받고 2억 원의 재정 인센티브를 받았다.

이번 성과로 경산시는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종합 최우수상을 받는 쾌거를 일궜다.

경북도 시·군 평가는 도내 23개 시·군을 대상으로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정부합동평가 5대 국정목표 119개 지표(80%)와 도정역점시책 23개 지표(20%) 추진실적을 합산해 행정 전반에 걸쳐 종합적으로 평가했다.

경산시는 일반행정, 사회복지, 지역개발, 일자리창출, 투자유치 등 5개 부문에서 1위를 차지했으며 문화체육, 보건위생, 지역경제 등 골고루 높은 평가를 받아 시민 삶의 질이 향상에 도움을 준 것이 입증됐다.

특히 일자리 질 개선 실적과 지역물가 안전관리 실적, 재정지원 일자리사업 수행성과 지표, 기초보장 사각지대 해소, 자활사업자 성공률 등에서 높은 점수를 받았다.

또 희망키움통장 모집률, 거동불편 돌봄서비스 제공률, 취약위기가구 지원 실적, 학교 밖 청소년 지원노력도 등 시민 삶과 직결되는 평가 지표에서 우수한 실적을 거뒀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최우수상의 성과는 시민의 복리증진을 위해 직원과 시민 모두가 함께 노력한 값진 결과다”며 “앞으로 시민을 위한 적극 행정으로 희망경산 발전을 위해 행정역량을 집중할 수 있도록 최선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산시는 지난 한 해 지방재정개혁 우수사례 대통령상을 비롯한 대한민국 지방정부 일자리정책 국무총리상, 아시아 도시경관상, 경북도 민원행정평가 최우수, 지적행정업무 종합평가 최우수, 건축행정평가 최우수 등 중앙기관, 경북도 평가에서 38개를 수상해 대내외적으로 행정역량을 인증받았다.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