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상주시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 발전계획 중장기 비전 발표

상주시 지난 12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2019~2023 상주시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발전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 를 가졌다.


상주시 지난 12일 시청 소회의실에서 ‘2019~2023 상주시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발전계획 수립용역 최종보고회’가 실국소장 등 관계자 등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개최됐다.

이번 용역은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기본법 제14조에 근거해 상주의 변화된 여건에 적합한 새로운 중·장기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발전계획을 수립함으로써 농업경쟁력 제고와 농업소득증대, 미래지향적 가치농업 육성에 활용하기 위해 지난해 11월부터 추진해 왔다.

상주시의 여건과 대내·외 농업환경의 변화를 분석하고, 농림축산식품부와 경북도의 계획을 검토·반영해 이날 보고 됐다.

최종 계획(안)은 상주시의 농업 비전과 ‘지속가능한 농업, 고부가가치 농업, 첨단 ICT 농업, 살기 좋은 농촌, 시민이 행복한 농촌, 미래농업 가치 제고’라는 6대 목표 및 추진전략과 이를 실현하기 위한 330여개의 세부사업이 주요 골자다. 시는 향후 이를 적극적으로 시행한다는 방침이다.

조성희 부시장은 “이번 농업·농촌 및 식품산업발전계획 수립을 통해 상주시의 여건에 알맞은 맞춤형 사업들이 발굴되고 시행됨으로써 ‘농식품 산업의 중심, 미래 농업도시 상주’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김일기 기자 kimi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일기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