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람일반

경운대 아세안과 중앙아시아 국가 우수대학생 초청 연수 대학 선정

아시아권 인재들을 위해 체험 위주의 항공 특성화 교육



경운대학교 대학본부.
경운대학교가 2019년 아세안 국가 우수 이공계 대학생과 중앙아시아 국가 우수 대학생 초청 연수 대학에 각각 선정됐다.

아세안 국가 우수 이공계 대학생 초청 연수는 아세안 10개국의 이공계 대학생 2·3·4학년 200명을 국내 6개 대학이 위탁받아 교육하는 사업이다.

참가국은 한-아세안 협력 국가인 브루나이, 캄보디아, 인도네시아, 라오스, 말레이시아, 미얀마, 필리핀, 싱가포르, 태국, 베트남이다.

또 중앙아시아 국가 우수대학생 초청 연수는 투르크메니스탄, 우즈베키스탄, 타지키스탄, 키르기스스탄, 카자흐스탄, 아프가니스탄 등의 대학생 80명을 초청해 국내 4개 대학이 교육한다.

경운대는 아세안 국가 대학생 35명, 중앙아시아 국가 대학생 26명을 맡아 오는 7월부터 5주간 교육할 예정이며, 학생 1인당 1명의 대학이나 대학원생 멘토를 배정해 연수교육의 효과를 극대화할 예정이다.

항공산업 특성화 대학의 장점을 활용해 항공소프트웨어, 항공정비, 항공운항, 무인기 제작과 실습 등 체험 위주의 항공관련 교육을 실시, 첨단 항공 기술을 이해할 수 있도록 교육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이와 함께 대구 경북지역 근대문화 유적과 서울, 부여, 고령 등 한국의 역사를 경험할 수 있는 공간을 찾아 한국의 전통을 이해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마련할 예정이다.

전주영 경운대 인터내셔널센터장은 “동남아 중심의 산학협력과 아시아·아프리카 저개발국의 농촌지도자를 대상으로 공적 개발원조 교육을 진행한 경험이 아시아권 인재들을 교육하게 된 밑바탕이 됐다”며 “꾸준히 국제화에 박차를 가해 세계에서 경쟁할 수 있는 대학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사업은 정부의 신 남방정책·신 북방정책과 연계해 아세안·중앙아시아 국가와 전략적 협력체제를 강화할 목적으로 교육부 국립국제교육원이 마련한 사업이다.

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신승남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