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일반

‘척수염’ 이란? 자기 척수를 자기 면역체가 착각하여 공격…

사진=척수염 MRI / 네이버 지식백과


래퍼 타이거JK가 '척수염'이 재발했다는 소식이 알려지며 척수염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척수염이란 뇌와 말단 팔다리 신경을 연결하는 다리 역할을 하는 중추신경계인 척수의 백색질 또는 회색질에 발생한 염증으로 대개 좁은 부위에 발생하기도 하지만 척수 여러 부위에 침범할 수도 있다.

척수염의 원인은 매우 다양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사람면역결핍바이러스, 사람T세포림프친화바이러스 유형1과 유형2, 매독, 결핵균을 비롯한 여러 바이러스나 세균, 곰팡이, 기생충 등에 의한 직접적인 감염에 의해 발생하는 경우 외에도 비감염성이나 염증성으로 발생하는 경우도 있다.

척수염은 감염 후나 백신투여 후 발생할 수 있는데 일종의 자가면역 반응에 의해 자기 척수를 자기 면역체제가 착각을 하여 공격을 하게 되어 생긴다는 가설이 이러한 현상을 설명할 수 있다.

척수 신경의 손상이 깊어지게 되면 다시 이전과 같이 기능을 회복할 수 없어 척수염 발견 시 1차 목표는 첨수염증의 범위가 확산되지 않도록 막고 손상을 최소화시키는 것이다.

감염원이 확실하면 결핵, 기생충 등에 따라 항결핵제, 혹은 항기생충약을 쓰게 되지만 대체적으로 척수염의 발생은 정확한 사인이 밝혀지지 않은 비감염상태의 특발성 횡단척수염일 때가 많다.

이 경우 스테로이드가 가장 보편적인 치료이므로 염증을 치료 하게 된다.

onlin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