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대구 일 때문에 못 놀아준 아빠 오늘만은

가족친화기업 가족사랑 캠프 30~31일 경주서

대구시는 30~31일 경주 더케이 호텔에서 가족친화기업 직원과 가족을 초청해 가족사랑 캠프를 연다.

올해 캠프는 32가족 122명이 참여한다. 참가자들은 가족 친화적 경영으로 여성가족부의 가족친화인증을 받은 기업·기관에 근무하는 직원과 가족이다.

가족친화인증은 여성가족부에서 가족친화제도를 모범적으로 운영하는 기업 및 공공기관에 대해 심사를 통해 인증을 부여하는 제도다.

‘워라밸로 행복한 우리 가족 만들기’ 주제로 열리는 워크숍은 바쁜 직장생활로 가족과 많은 시간을 함께하지 못한 아쉬움을 이번 기회를 통해 만회하자는 취지다.

캠프는 레크리에이션, 부모교육, 자녀교육, 음악회, 보물찾기 등이 진행된다.

강명숙 대구시 여성가족청소년국장은 “캠프는 일·생활균형 도시 대구를 실현하기 위한 대구시의 가족친화사업 소개와 참여한 가족들의 일·생활균형 실천을 위한 역할 찾기, 부모·자녀·부부간 소통과 관계 강화, 행복한 가정을 함께 만들어가기 위한 다짐 등을 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가족친화기업 직원과 가족을 대상으로 하는 가족사랑 캠프가 30~31일 경주에서 열린다. 사진은 지난해 가족사랑캠프 모습.


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주형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