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일반

롯데갤러리 대구점, ‘썬비 - 너의 모든 순간을 기억할게’ 전시 진행

다음달 7일까지

롯데갤러리 대구점에서는 아기를 키우는 엄마, 아빠라면 누구나 공감할만한 이야기를 그림으로 풀어내는 인기 툰 작가 한 ‘썬비 - 너의 모든 순간을 기억할게’ 전을 다음달 7일까지 진행한다.

이번 전시는 아이를 키우는 부모라면 누구나 한번쯤 겪었을 엄마의 감성과 일상을 담아낸 썬비 작가의 그림일기 전시로 최근에 출간한 ‘너의 모든 순간을 기억할게’ 속 원화 작품 및 라이브 드로잉 영상 등 다채로운 작품 30여 점을 만나볼 수 있다.

저절로 웃음이 지어지는 따뜻한 그림들로 부모들에게 위로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이번 전시는 육아 맘들의 공감을 불러 일으키기 충분한 작품들을 선보인다. 세상에 온 첫날, 옹알이 하던 날, 귀여운 젖니가 나온 날, 첫 걸음마 등 아이의 모든 순간을 기억하고 담고 싶은 엄마의 마음이 고스란히 담겨있다.

썬비는 세 살 아기 ‘마요’를 둔 엄마이자 디자이너로, ‘썬비의 육아일기’라는 육아툰으로 SNS에서 수많은 엄마 아빠들의 공감을 사고 있다. 썬비(SundayB)는 ‘Sunday’에 ‘bright’ ‘Breath’를 붙인 것으로, ‘일요일의 빛, 숨결, 여유’ 등을 뜻한다. ‘SundayB’의 ‘B’는 그의 이름에서 따온 것이기도 하다.

썬비는 어린 시절부터 매일매일 그림을 그렸다. 고등학교 시절에는 친구들과의 일상을 그렸고, 애니메이션을 전공한 후 직장에서는 웹디자이너, 이모티콘 및 캐릭터 디자이너로 활동할 때는 페이스북 페이지에 ‘감성 툰’을 연재했었다. 펜이 없으면 손가락으로 그림을 그릴 정도로 그림 그리기가 생활이 된 그는 임신을 하고 아기를 낳은 후에도 그림일기를 계속 그렸고, ‘인스타 툰’이라는 태그를 처음으로 쓰면서 인스타그램에 육아일기를 꾸준히 게재해 오고 있다.

김혜성 기자 hyesung@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혜성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