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역일반

이철우 경북도지사, 경산시 민생현장 탐방



이철우 경북도지사는 12일 소통과 화합으로 경북의 행복한 새 바람을 일으키기 위한 목적으로 경산시를 방문, 민생현장 탐방을 했다.

이 도지사는 이날 국내 게임 소프트웨어 QA(품질보증) 분야 국내 1위로 손꼽히고 게임 컨설팅부터 다양한 온라인 토털 솔루션 등을 전문적으로 제공하는 게임콘텐츠 전문기업 IGS(주) 경산지사를 방문, 지역의 게임산업 활성화와 청년 일자리 창출 등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했다.

또 지역 게임 콘텐츠 기업 대표와 1인 미디어 크리에이터 등 지역 청년 10여 명을 만나 자유로운 대화의 시간을 가지고 “어려운 경기 여건 속에 지역의 젊은이가 경북의 내일을 밝히는데 함께 해달라”고 부탁했다.

이어 경산시청 대회의실을 방문, 최영조 경산시장을 비롯한 도·시의원, 기관단체장 5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주요 현안 보고와 도정·시정에 대한 지역민의 다양한 의견들을 청취하며 활발한 토론의 시간을 가졌다.

미지막으로 경산4일반산업단지 건설현장을 방문해 공사현황, 분양률 등 진행 상황을 점검하고 경산1일반산업단지와 경산3일반산업단지 등 노후화된 산업단지에 대한 의견을 청취했다.

이 지사는 “산업단지 등 사업장, 공사현장을 직접 방문으로 활기가 넘치고 있는 것을 느꼈다“며 “‘기업이 입주하고 싶은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는 데 최선을 다해 달라”고 당부했다.

최영조 경산시장은 “경산시를 방문해 준 이 도지사께 28만 경산시민을 대표해 감사와 환영의 인사를 드린다”며 “4차산업을 선도하고 기업하기 좋은 도시, 청년의 희망이 꽃 피는 도시 만들기에 노력해 경북의 행복한 새 바람을 일으키는 데 경산시가 함께 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이철우 경북도지사가 소통과 화합으로 경북의 행복한 새 바람을 일으키기 위해 경산시 민생현장 탐방을 했다. 사진은 게임콘텐츠 전문기업 IGS(주) 경산지사 방문 모습.


남동해 기자 nam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남동해기자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