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대구경북시도의회 상생발전 위한 협력방안 논의

대구시의회와 경북도의회는 11일 대구·경북 상생발전을 위한 실질적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대구시의회와 경북도의회는 11일 경북도의회에서 대구·경북 상생발전을 위한 실질적인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양 의회는 그동안 확대의장단 수준의 교류를 지속적으로 가져왔지만 전체 의원이 참가한 가운데 교류행사를 가진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지방자치 시대의 미래 동반자로서 상호 협력의 필요성을 깊이 인식한 데 따른 것으로 보인다.

이날 양 의회는 ‘대구시의회·경북도의회 상생발전을 위한 협약’체결식을 통해 공동 특별위원회 구성과 정기적인 화합행사, 의정활동 공동 추진 등을 하기로 했다.

또한 의원 연찬회와 연수회 등을 공동으로 개최, 의정역량 강화와 정책발굴을 위해 노력하고 우수사례들은 의정활동에 적극 반영키로 했다.

지방분권과 균형발전을 위해서도 협력을 강화할 방침이다.

배지숙 대구시의회 의장은 “대구·경북은 서로의 장점을 최대한 살리면서 상호 협력해야 생존하고 발전해 갈 수 있다”며 “이번 교류를 계기로 양 의회가 대구·경북 상생발전을 위해 적극 앞장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장경식 경북도의회 의장은 “지방분권 강화라는 기회와 지방소멸이라는 위기가 공존하는 시기에 한뿌리 상생과 미래 발전의 동반자인 대구경북이 함께 뭉쳐야 하는 것은 시대적 과제”라면서 “이번 협약식을 통해 이를 구체적으로 실현시켜 나가자”고 강조했다.

김형규 기자 kimmark@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형규기자

경북도교육청, 자사고 재 지정 본격 평가 일정 돌입

경북 자율형사립고(자사고)인 김천고와 포항제철고가 지난달 말 기초자료 격인 자체평가
2019-04-18 14:49:13

경북도의회 경주도의원 '정부 원전해체연구소' 결정 유감

정부의 원전해체연구소 결정에 대해 경북도의회에서도 유감의 입장을 밝혔다. 경북도의회
2019-04-17 17:23: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