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건·사고

딸이 부모 살해, 경찰 수사 나서

딸이 부모를 살해한 사건이 발생해 경찰이 수사에 나섰다.

대구 강북경찰서는 11일 오전 10시5분께 북구 서변동 한 주택에서 B(78)씨와 C(77·여)씨 부부가 숨졌다는 요양보호사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딸 A(47·여)씨를 붙잡아 조사 중이다.

검거 당시 A씨는 부모를 흉기로 수차례 찔러 살해하고 자신도 후두부를 찔러 자해한 것으로 알려졌다.

B씨와 C씨는 병원으로 곧장 후송됐으나 숨졌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10여년 전부터 정신질환을 앓았고 최근 증세가 심해져 입원 치료를 준비한 것으로 드러났다.

경찰은 A씨의 치료가 끝나는 대로 정확한 살해 동기를 파악한 뒤 구속영장을 신청할 예정이다.

대구 강북경찰서 전경.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동현기자

이재민 임시 거처 가 보니

“급한 대로 오전에 6층 집에 올라가 옷가지 몇 개만 챙겨 나왔어요. 언제 집에 갈 수 있을
2019-02-20 20:00:00

본사손님

▲김용수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 모금사업팀장 ▲김찬희 〃 대리이동현 기자 leedh@idaegu.c
2019-02-20 14:46: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