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치일반

민주당 대구경북시도당 5.18 망언 한국당 의원 사과 촉구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과 경북도당이 자유한국당 의원들의 5·18 망언과 관련, 한국당을 질타하며 사과를 촉구했다.

11일 민주당 대구시당과 경북도당은 성명을 내고 “차마 입에 담지 못할 망언을 한 한국당 김진태, 이종명, 김순례 의원은 5·18영령과 국민 앞에 사죄하라”고 강하게 비판했다.

이들은 “5·18진상규명을 통해 이미 김영삼 정부 당시 신군부 쿠데타 세력들이 법의 심판을 받았다”며 “당시에도 지만원씨가 주장하는 북한군 개입설은 조사결과 허무맹랑한 것으로 이미 판명이 났음에도 계속 이러한 주장을 하는 것은 과거를 부정하고 국가 법질서를 유린하며 노골적으로 나라를 혼란에 빠트리고자 하는 의도로 밖에 볼 수 없다”고 주장했다.

이어 “더욱 놀라운 것은 가짜뉴스에나 떠도는 기상천외한 주장을 대한민국의 국회의원이라는 사람들이 믿고 이를 부추기며 민주화를 위해 목숨을 바친 5·18영령들을 짓밟는 만행을 저지르고 있다는 것”이라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한국당이 국민들의 보편적 가치와 대한민국의 민주주의를 존중하고 실천코자하는 마음이 조금이라도 있다면 관련 의원들을 윤리위원회에 회부해 책임을 물어야 마땅하다”며 “관련 의원들은 5·18영령과 국민앞에 백배 사죄해 과오를 씻기 바란다”고 했다.

이혜림 기자 lhl@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이혜림기자

조국 후보자 처신에 대해 TK 여당도 비난 목소리

조국 법무부 장관 후보자를 둘러싼 각종 의혹이 제기되고 있는 가운데 TK(대구·경북)
2019-08-22 16:28:54

민주당 대구시당, 김대중 대통령 서거 10주기 추모 사진전 개최

더불어민주당 대구시당은 오는 26~30일 지하철 2호선 반월당역 분수대 주변에서 김대중 대
2019-08-22 15:44:41
댓글 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