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제일반

지역 기업 두바이 전시회서 수출 성과 톡톡

대구·경북지역 기업들이 두바이 의료기기 전시회에서 수출 계약을 하는 성과를 거뒀다. 이번 성과를 계기로 중동 시장 진출을 위한 발판도 함께 마련될 것으로 보인다.

11일 대구테크노파크(이하 대구TP)에 따르면 지역 기업들이 지난달 28일부터 31일까지 두바이 월드트레이드 센터에서 열린 ‘제44회 두바이 의료기기 전시회 2019’에 공동관을 운영했다. 모두 559건을 상담했고 1천500만여 달러의 수출상담 실적을 올렸다. 현장에서 체결한 계약금액은 99만 달러다. 6건의 업무협약(MOU)도 체결했다.

이번 전시회에 참가한 기업은 대구TP의 3개 부서(기업지원단, 바이오헬스융합센터, 스포츠융복합산업지원센터)에 지원을 받는 기업들이다.

의료기기, 스마트헬스케어, 스포츠 재활 등 분야에 종사하는 대구·경북 10개 사를 비롯해(대구 8, 경북 2) 모두 11개 기업이 전시회에 참가했다.

대구시와 중소벤처기업부, 산업통상자원부,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원했다.

두바이 의료기기 전시회는 독일(MEDICA), 중국(CMEF), 브라질(Hospitalar) 등과 함께 세계 4대 국제 의료기기 전시회로 손꼽힌다. 올해 66개의 국가에서 총 4천200여 개 기업이 참가했다.

대구TP 기업지원단은 이번 전시회에 중동 지역 유력 바이어 20여 명을 직접 공동관으로 초청해 지역 기업 4개 사와 1대1 비즈니스 미팅을 주선했다.

지역 의료기기 업체인 ‘메디센서’는 이집트의 의료기기 소모품 공급 기업에게 자사의 주력제품인 혈당측정기를 향후 3년간 74만 달러 규모로 수출하는 계약을 맺었다.

바이오헬스융합센터의 지원을 받는 ‘인트인’은 스마트 폰 기반 자가배란측정기와 자가정자활동측정기를 선보여 중동 지역 바이어들과 500만 달러 규모의 수출 상담을 진행했다. 아랍에미레이트 및 바레인의 헬스케어 관련 기관과는 각각 10만 대 규모의 물량 공급을 주요 내용으로 하는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

이외에도 참가 기업들은 바이어들과 향후 제품 공동개발 및 계약에 관한 상담을 활발히 진행하는 등 중동 지역 진출을 위한 네트워크를 구축하는 성과를 거뒀다.

두바이 의료기기 전시회에 참가한 지역기업인 파인메딕스 관계자가 해외 바이어와 상담을 하고 있다.
두바이 의료기기 전시회에 참가한 지역기업인 김지훈 인트인 대표가 바레인 헬스케어 관련 기관과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 촬영을 하고 있다.


김종윤 기자 kjyun@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김종윤기자

‘경북게임 기업, 여기 다 있다’ (4)미디피아

“영화 속 영상이 육체라면 음악은 영혼이라는 이야기가 있는데 게임 분야에서도 똑같이
2019-04-24 15:43:01

농협손해보험 경북총국, ‘벼’ 농작물재해보험 판매

농협손해보험 경북총국이 ‘벼’ 농작물재해보험을 판매한다고 23일 밝혔다.벼 보험은 태
2019-04-23 20:00:00

대구시, 산업현장 기술지원 기업 모집

대구시와 경북대 산업현장기술지원 핫라인센터(이하 핫라인센터)가 중소기업의 기술적 애
2019-04-23 20:00: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