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일반

버닝썬 홍보문 논란… 경찰과의 유착·클럽 내 마약·성폭행 등 각종 의혹은?

사진: SBS연예스포츠 뉴스


각종 논란에 휩싸인 클럽 버닝썬의 대표가 게시한 홍보문이 네티즌들 사이에서 비난 여론이 일고 있다.

지난 8일 버닝썬 이문호 대표는 자신의 SNS를 통해 버닝썬 홍보문을 올려 대중에게 비난을 받고 있다.

게재된 내용에는 버닝썬이 안전 사각지대라는 평을 받는 지금 도리어 "안심하고 오셔도 됩니다"라며 "소문에 흔들리지 않겠다"라고 덧붙여 대중의 비난을 사고 있다.

인터넷에 유포된 성관계 동영상이 버닝썬 클럽 내부에서 촬영된 사실이 밝혀진 와중에 버닝썬은 현재 경찰과의 유착, 클럽 내 마약 유통, 성폭행 등 각종 의혹을 받고 있는 터라 이번 홍보문은 오히려 더욱 조롱을 받고 있다.

한편 버닝썬 측은 이 대표의 홍보문이 올라온 지난 5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입장문을 발표하고 사과 입장을 전했다.

onlin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