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 일반

유하나♥이용규 둘째 임신, "살이 쪄서 인상이 달라져 스트레스다"

사진: 유하나 인스타그램


배우 유하나가 둘째 임신소식을 전했다.

유하나는 지난 7일 저녁 자신의 인스타그램 계정을 통해 라이브 방송을 통해 “살이 쪄서 인상이 많이 달라졌다”면서 “스트레스 때문이다. 먹고 싶은 것이 많다”고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둘째 임신 소식을 전한 유하나는 프로야구 선수 이용규와 지난 2011년 결혼했다. 이후 결혼 2년 만인 2013년 첫째 아들 도헌 군을 낳았다.

유하나는 항공사 모델로 데뷔 이후 드라마 ‘솔약국집 아들들’ ‘파라다이스 목장’ 등에 출연하며 대중에 얼굴을 알렸다.

이용규는 2003년 LG트윈스에 입단 후 지난 2013년부터 현재까지 한화이글스 소속으로 활약 중이다.

online@idaegu.com
<저작권자ⓒ 대구·경북 대표지역언론 대구일보 .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온라인뉴스팀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