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남대병원,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1등급

영남대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2018년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23일 밝혔다.이 평가는 2018년 1~12월 15세 미만 급성중이염 환자를 대상으로 주사 및 항생제를 처방한 8천7개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시행됐다.평가지표로 항생제 처방률, 성분계열별 항생제 처방비율, 부신피질호르몬제 처방률, 중이염 상병비중, 상세불명 중이염 항생제 처방률 등의 기준이 적용됐다.이번 평가에서 1등급을 받은 기관은 677개 기관이다.영남대병원은 최근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에 이어 이번 평가에서도 1등급을 획득해 불필요한 항생제 사용을 줄이는데 기여한 의료기관으로 인정받고 있다. 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대가대병원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처방 적정 1등급

대구가톨릭대병원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30일 밝혔다.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평가는 전국의 상급종합병원 및 종합병원, 병·의원 8천7개 의료기관의 만 15세 미만 2018년 심사 결정분을 대상으로 평가했다.유소아 급성중이염에 대한 항생제 사용에 대해 약제 적정 사용을 유도해 약물의 오·남용 및 항생제 내성을 감소시키자는 취지다.평가지표는 △항생제 처방률 △성분계열별 항생제 처방비율 △부신피질호르몬 처방률 △중이염 상병비중 △상세불명 중이염 항생제 처방률 등이다.대가대병원은 5가지 평가 항목에서 좋은 점수를 받아 1등급을 받았다.또 ‘약제급여 적정성 평가’에서 급성상기도감염 항생제 처방률과 주사제 처방률 지표에서 평균보다 우수한 점수로 1등급을 받았다.이주형 기자 leejh@idaegu.com

경대병원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1등급

경북대병원은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유소아 급성중이염 항생제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획득했다고 13일 밝혔다.이번 평가는 2018년 만 15세 미만 유소아 급성중이염 환자를 치료한 전국 8천7개의 의료기관을 대상으로 실시했다.평가항목은 항생제 처방률, 성분계열별 항생제 처방비율, 부신피질호르몬제 처방률, 중이염 상병비중, 상세불명 중이염 항생제 처방률 등이다.특히 경북대병원은 전체 중이염 항생제 처방률 1.59%로 1등급을 받았다. 이 수치는 동일종별 평균인 22.60% 비교 매우 낮은 수치이다.항생제의 처방률이 낮을수록 항생제 사용량을 적게 처방하면서 적절히 치료했다는 것을 의미한다.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대구가톨릭대병원 수술 예방적 항생제 사용 1등급

대구가톨릭대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고 13일 밝혔다.이번 평가는 2017년 10월부터 12월까지(3개월간) 839개 기관의 입원 진료분에 대해 위 수술, 대장수술, 담낭수술, 고관절치환술, 후두수술, 허니아수술 등 19개 종류의 수술을 대상으로 진행됐다.평가지표는 △피부절개 전 1시간 이내에 최초 예방적 항생제 투여율 △예방적 항생제 병용 투여율 △퇴원 시 항생제 처방률 △예방적 항생제 총 평균 투여 일수 등 6개 지표이다.대구가톨릭대병원은 99.3점이라는 높은 점수로 1등급을 받으며 예방적 항생제를 적정하게 사용하는 의료기관으로 인정받았다.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순천향대 구미병원,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평가’서 3회 연속 최우수

순천향대학교 부속 구미병원이 최근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발표한 ‘제8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평가’에서 3회 연속 최우수 등급을 획득했다. 이번 평가는 수술에 필요한 적절한 항생제 사용과 수술 부위 감염 예방, 항생제 오·남용 개선 등을 위해 마련됐다. 2017년 10월~12월 3개월 간 예방적 항생제를 사용하도록 권고하고 있는 개두술, 대장수술, 담낭수술, 고관절 치환술, 유방수술 등 19개 수술을 대상으로 항생제 투여시기, 항생제 선택, 투여기간, 환자관리 등을 평가했다. 순천향대 구미병원은 이번 평가에서 전체 평균 97.1점으로 1등급을 받았다. 참여 의료기관 전체 평균은 79.5점, 동일종별 평균은 84.2점이었다. 임한혁 병원장은 “이번 평가 결과가 순천향대 구미병원이 환자가 믿고 찾을 수 있는 안전한 병원이라는 점을 다시 한번 확인시켰다”며 “앞으로도 환자 안전과 질 높은 의료서비스를 제공하고, 더욱 신뢰받는 병원이 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류성욱 기자 1968plus@idaegu.com

구미차병원,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적정성 평가 1등급

차의과학대학교 부속 구미 차병원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의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적정성 평가’에서 최고등급인 1등급을 받았다. 이번 평가는 2017년 10월부터 3개월간 예방적 항생제 사용을 권고하고 있는 839기관을 대상으로 위 수술, 대장 수술, 담낭 수술, 제왕절개술 등 19개 수술 별 항생제 최초 투여시간, 항생제 선택, 투여 기간 등 총 6개 지표를 기준으로 실시했다. 평가에서 구미 차병원은 평가대상 수술항목 전체평균 94.1점으로 동일 종별 84.2점과 전체평균 79.5점 대비 우수한 성적으로 1등급을 받았다.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은 수술 부위 감염을 예방하기 위한 것으로 기준에 부합하는 항생제를 선택해 정확한 용법과 용량을 적절한 기간 동안 사용하는 것이 중요하다. 구미차병원 관계자는 “2014년부터 3회 연속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았다”며 “적정한 항생제 처방으로 지역민의 건강을 책임지는 지역 거점 병원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신승남 기자 intel887@idaegu.com

영남대병원, 수술 예방적 항생제 사용 8회 연속 1등급

영남대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서 실시한 ‘8차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적정성 평가’에서 1등급을 받아 8회 연속 1등급을 획득했다고 5일 밝혔다.건강보험심사평가원에 따르면 해당 적정성 평가는 수술 과정에서 필요한 항생제를 적정 기간 사용하도록 유도해 수술 부위의 감염을 예방하고 항생제 오·남용을 개선하기 위해 실시되고 있다.평가는 결과는 △최초 투여시간 △항생제 선택 △항생제 투여 기간 등 모두 6개 지표를 종합한 성적으로 나왔다.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

경북대병원 약제 급여 적정성·수술 예방적 항생제 사용 각각 1등급

경북대병원은 건강보험심사평가원이 실시한 ‘2018년 약제 급여 적정성 평가’에서 8년 연속 ‘1등급’을, ‘2017년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에서도 1등급을 받았다고 4일 밝혔다.경북대병원은 2018년 1월부터 12월까지 심사 결정분 대상으로 실시한 ‘약제 급여 적정성 평가’에서 항생제 처방률, 주사제 처방률에서 1등급을 받았다.처방 건당 약 품목 수에서도 호흡기계질환 약 품목 수 및 근골격계질환 약 품목 수에서도 1등급을 획득했다.특히 이번 평가에서 항생제 처방률 1.96%(전체 평균 38.42%), 주사제 처방률 2.57%(전체 평균 16.35%)로 전체 평균보다 월등히 양호한 결과를 보여 항생제와 주사제를 적게 쓰는 병원임을 입증했다.이와 함께 수술의 예방적 항생제 사용 평가에서도 평가대상 수술항목 평균 99.0점을 받아 전체 평균인 79.5점보다 압도적으로 높은 점수로 1등급을 받았다.또 15종 수술 전체 영역 1등급, 고관절치환술, 슬관절치환술, 녹내장·백내장수술, 갑상선수술, 후두 수술, 폐절제술 7개 영역 수술에서는 100점 만점을 받으며 2012년 이후 4회 연속 1등급을 유지하고 있다.이동률 기자 leedr@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