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4일 수능한파…수험생들 건강관리 유의

올해도 ‘수능 한파’의 공식이 깨지지 않겠다.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일인 14일 대체로 맑겠으나, 강한 바람과 함께 한파가 찾아올 것으로 보인다. 대구지방기상청은 14일 중국 중부 지방에서 동진하는 고기압의 영향을 받아 맑고 추운 날씨를 보이겠다고 내다봤다.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는 5~10℃ 더 떨어져 수험생들은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겠다. 미세먼지 농도도 대체로 보통 수준이 예상되나, 중국 내륙의 잔류 황사가 기류 변화에 따라 일시적으로 다소 높을 것으로 보인다. 아침기온은 평년보다 뚝 떨어져 5℃ 이하의 분포가 예상된다.특히 경북 북부 지역은 수은주가 영하권으로 떨어지는 곳이 많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봉화 영하 3℃, 안동 영하 1℃, 경주 2℃, 대구 3℃, 포항 4℃ 등 영하 3~영상 4℃(평년 영하 2~영상 7℃), 낮 최고기온은 봉화 4℃, 안동 7℃, 경주 8℃, 대구·포항 9℃ 등 4~10℃(평년 12~16℃)를 기록하겠다. 대구지방기상청 신혜경 예보관은 “뚝 떨어진 기온에 전날 내린 비가 얼어 수능일 아침 도로가 미끄러운 곳이 많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전했다.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올해도 수능한파…수능일 기온 뚝

올해도 어김없이 매서운 수능한파가 찾아올 전망이다. 대구지방기상청은 2020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 예비 소집일인 13일부터 기온이 떨어지기 시작하겠다고 예고했다. 수능 당일인 14일 오전에는 흐리겠고, 낮부터 맑겠으나 찬 대륙고기압의 확장으로 낮 기온이 전날보다 5~7℃ 떨어질 것으로 보인다.바람도 매우 강하게 불면서 체감온도가 낮아 추운 날씨가 예상된다. 14일 아침 최저기온은 안동 1℃, 경주 3℃, 대구 4℃, 포항 7℃, 낮 최고 예상 기온은 안동 8℃, 대구·경주 10℃, 포항 11℃다. 이번 주 대구·경북은 주 초반에는 대체로 흐리다가 주 후반부터 맑은 날씨가 이어질 전망이다. 11일 저기압의 영향으로 오전 6시까지 대구와 경북 대부분 지역에 비 소식이 예보돼 있다. 오후 3시 이전까지도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는 곳이 있겠다. 울릉도와 독도는 오후 6시까지 비가 내릴 것으로 보인다. 미세먼지와 초미세먼지는 황사 및 국외 미세먼지의 유입으로 대부분 권역에서 일시적으로 높은 농도가 예상된다. 아침 최저기온은 안동·경주 8℃, 대구 9℃, 포항 11℃ 등 5~11℃(평년 영하 1~영상 8℃), 낮 최고기온은 안동 16℃, 대구 18℃, 포항·경주 19℃ 등 14~19℃(평년 13~16℃)를 기록하겠다. 12일 아침 기온은 안동 3℃, 경주 6℃, 대구 7℃, 포항 8℃ 등 영하 2~영상 8℃(평년 영하 1~영상 7℃), 낮 기온은 안동 16℃, 대구 18℃, 포항 19℃, 포항 20℃ 등 15~20℃(평년 13~16℃)의 분포가 예상된다. 수능 예비소집일인 13일 오후에는 기압골의 영향으로 비 소식이 예보돼 있다. 아침 최저기온은 안동·경주 4℃, 대구 6℃, 포항 9℃, 낮 최고 예상 기온은 안동 13℃, 대구·경주 16℃, 포항 17℃다.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