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의성군 ‘이웃사촌 시범마을’ 조성사업, 관심 높아져

경북도와 의성군이 추진 중인 ‘이웃사촌시범마을’ 조성사업이 저출생과 고령화, 지방소멸 극복의 대안으로 주목 받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18일 경북도에 따르면 대통령직속 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와 국토연구원이 지난 14~15일 의성군 안계면 해당 사업현장을 찾았다.이웃사촌시범마을 조성사업은 저출산·고령화 극복을 위한 대응책으로 2019년부터 2022년까지 1천39억 원이 투입되는 청년 인구 유입 프로젝트다.저출산고령사회위원회 장재혁 기획조정관 일행은 이날 이웃사촌 지원센터, 청년농부 스마트팜, 청년 쉐어하우스 등 주요 사업 현장을 둘러봤다.국토연구원 차미숙 연구위원 등 3명도 지난 15일 같은 장소를 방문했다.이들은 행정안전부에서 진행 중인 지방소멸대응대책수립연구의 우수 대안으로 이웃사촌시범마을을 연구하고자 현장을 찾았다.이날 국토연구원 관계자들은 기존 주민과 유입청년의 연결고리, 행정과 주민의 가교 역할을 하고 있는 이웃사촌 지원센터의 역할에 관심을 보였다.국토연구원 관계자는 “이웃사촌 시범마을이 순항할 수 있는 이유는 인프라 사업과 병행해 유입 청년들이 지역에 잘 융화될 수 있는 정서적 환경을 함께 제공한 점이다. 특히 문화, 복지, 교육 등 다양한 사업의 유기적인 진행이 눈에 띈다”고 평가했다.경북도 유정근 인구정책과장은 “초기에는 사업 성공에 대해 반신반의하는 시각도 많았지만 사업 참여 청년이 100명을 넘어서면서 지방소멸 극복의 모범사례로 자리 잡아가고 있다”며 기대감을 나타냈다.한편 앞서 지난해 10월8일에는 대통령직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농산어촌청년희망위원회에서 이곳 청년들과 현장 간담회를 열었다.같은달 15일에는 국가 아젠다를 만드는 경제인문사회연구회에서 농촌유토피아 정책회의를 개최했다. 문정화 기자 moonjh@idaegu.com

대구농협 직원봉사단, 자발적 모금으로 이웃사랑 성금 전달

대구농협 임직원 봉사단체인 두레봉사단(공동단장 박병희·김경태)은 지난 16일 지역사회 공헌 및 나눔 실천의 일환으로 달성군청을 방문, 이웃돕기 성금 1천만 원을 전달했다.이날 행사를 통해 전달된 성금은 사회복지시설에 지정기탁될 예정이다. 윤정혜 기자 yun@idaegu.com

경북대학교병원 직원, 이웃돕기 성금 2천340만 원 전달

경북대학교병원과 대구사회복지공동모금회는 지난 14일 연합모금 성금전달식을 가졌다.이날 전달된 2천340만 원은 경북대병원 직원 급여의 일정부분을 매월 모은 성금으로 지역아동센터 5개소에 지원될 예정이다. 신헌호 기자 shh24@idaegu.com

의성군, 2021년 이웃사촌 주민동아리 활동 지원 대상 선정

의성군은 최근 2021년 이웃사촌 주민동아리 활동지원사업의 지원 대상을 선정하고 착수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이 사업은 주체적으로 운영이 가능한 주민단체를 발굴하고 지역 사업에 대한 주민들의 참여와 협력을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사업 지원 대상으로 선정된 단체는 모두 11곳으로 사업 활동에 필요한 최소한의 경비를 지원받게 된다.사업 활동으로는 민속예술공연활동과 문화·예술·교육 재능기부, 스포츠 및 지역건강 확산 활동, 체험수업과 교육공동체 활동 등이 있다.각 동아리는 오는 11월까지 다양한 지역봉사활동 및 공동체활동을 추진하고, 합동워크숍을 통해 활동 성과와 동아리 운영에 대한 개선 방안을 공유할 예정이다.김주수 의성군수는 “지역민이 동아리 활동을 통해 서로 소통하며 마을공동체를 활성화 하는데 도움이 되길 기대하고, 적극적으로 활동하며 지역사회의 주체로 성장해 나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말했다.한편 사업에 선정된 단체는 △아리랑민요예술단(민요공연) △민속예다원(퓨전난타공연) △꽃길만걷자(문화예술활동) △안계에서 함께살아요(엄마강사체험수업) △목련배드민턴(체육및봉사활동) △엄마는 사랑을싣고(교육공동체활동) △분리스타(환경정화활동) △안녕(지역문화활동)△청세권(사진문화활동) △진배구(체육및공동체활동) △안계ParkGolf(어르신건강및문화활동)이다.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