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GB금융그룹, ‘크리스마스 씰 구입’ 성금 전달

DGB금융그룹 DGB사회공헌재단은 지난 19일 대한결핵협회 대구·경북지부를 통해 크리스마스 씰을 구입했다. 크리스마스 씰 구입 성금은 DGB금융그룹 임직원들의 매월 급여에서 DGB사회공헌재단에 1%씩 기부한 재원으로 마련됐다.김지혜 기자 hellowis@idaegu.com

의성군보건소, 결핵관리사업 최우수 기관 선정

의성군 보건소는 경북도가 주관한 ‘2019년 감염병관리 사업평가’ 결핵관리사업 부문에서 최우수 기관으로 선정돼 표창과 부상을 받았다.시상식은 12일 경주 더 케이호텔에서 경북도 보건정책과와 25개 시·군 보건소가 참가한 가운데 열렸다.경북도는 △결핵환자치료 및 관리부분 △결핵환자 발생에 따른 역학조사 △결핵신환자 치료성공률(100%) △호흡기결핵환자 가족검진율(100%) △전염성결핵환자 복약확인율(100%) △결핵예방 홍보 △정부 합동평가 실적 등 올해 추진한 결핵예방 관리 분야 전반을 종합적으로 평가해 시상했다.의성보건소는 집단시설 종사자와 노인복지시설 11개소에 무료결핵검진을 적극 추진, 국가 결핵관리 패러다임을 환자·접촉자 관리에서 결핵발병 전 선제적 관리로 전환하는데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았다.신복련 의성보건소장은 “지난 10월30일 보건소 신속대응반 도상훈련 경진대회에서 우수기관상을 수상한 데 이어 이번에도 큰 상을 받았다”며 “앞으로도 결핵 제로 만들기 등 국가 정책에 최선을 다해 부응할 것”이라고 말했다.김호운 기자 kimhw@idaegu.com

청송군 결핵퇴치 위해 선제적 예방관리

청송군이 결핵 퇴치를 위해 선제적 예방관리에 나섰다.15일 청송군에 따르면 이달 말까지 대한결핵협회 대구경북지부와 협조해 취약계층인 지역 내 65세 이상 어르신과 청소년을 대상으로 직접 찾아가는 결핵검진을 실시한다.내년부터는 결핵 발병 시 집단으로 감염될 우려가 높은 학교기숙사 학생을 대상으로 무료 검진을 실시해 검진 확인서를 발부한다는 계획이다.윤경희 청송군수는 “결핵은 초기에 발견해 지속적인 치료로 완치가 가능한 질환이다”며 “65세 이상 어르신들은 연 1회 이상, 특히 기침이 2주 이상 지속되면 반드시 검진을 받도록 권장한다”고 말했다.임경성 기자 ds5ykc@idaegu.com

영천시, 소 브루셀라·결핵병 확산 방지 내달까지 일제검사

영천시는 다음달 31일까지 지역 내 한육우 암소, 수소에 대해 브루셀라병 및 결핵병 일제검사를 추진한다고 16일 밝혔다.검사대상은 1세 이상의 한육우 암소와 종부용 수소로 1천103호에 2만 마리다. 검사방법은 공수의 8명이 담당 읍·면·동별로 채혈검사를 한다.영천시는 채혈검사 후 양성축 발생 시 신속하게 감염 소에 대해 살처분 할 계획이다.브루셀라병은 소의 유산과 사산, 불임을 일으킨다. 결핵은 전신 쇠약과 호흡곤란을 일으키는 2종 법정가축전염병으로 사람에게도 감염되는 인수공통전염병이다.박웅호 기자 park8779@idaegu.com

유치원 외래 강사 결핵 감염...

안동의 어린이집과 유치원을 오가는 외래강사가 결핵에 감염돼 보건당국이 역학조사에 나셨다. 최근 안동시에 따르면, 결핵 감염 강사와 접촉한 사람이 지난해 유치원 3곳과 올해 2곳 등 모두 5곳 282명으로 파악했다며, 19일 접촉한 유치원생과 교사를 대상으로 감염여부를 실시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강사는 유치원 5곳에서 일주일에 한번 20분씩 강의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 강사는 발열과 기침 증세로 병원을 찾았다가 지난 14일 결핵확진 판정을 받아 현재 강의에서 배제됐다. 보건 관계자는 “강사가 앞에서 강의만 했기 떄문에 밀접접촉자를 따로 분류하지 않는다”고 말했다.김진욱 기자 wook9090@idaegu.com

대구 북구보건소, 무료 결핵 검진 실시

대구 북구보건소가 오는 9월까지 지역 65세 이상 어르신 1천여 명을 대상으로 무료 결핵 검진을 실시한다.북구보건소는 노인복지시설과 연계해 대한결핵협회 대구경북지부와 함께 흉부 방사선 촬영 결핵 검진을 진행한다.결핵 환자로 진단된 어르신을 대상으로는 정기 치료와 복약 관리, 가족 검진 등을 통해 관리해 나갈 예정이다.주요 일정은 22일 태전교회, 9월19일 칠곡교회, 9월26일 부광교회 등이다.이영희 북구보건소장은 “이번 검진으로 결핵 환자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65세 이상 어르신 결핵의 조기 발견과 치료관리를 통한 결핵 전파 감염경로를 사전 차단해 ‘결핵 제로 건강 지역 북구’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밝혔다. 이동현 기자 leedh@idaegu.com

달서구청, 찾아가는 결핵 검진 실시

대구 달서구청이 오는 6월3일까지 어르신 3천500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무료 결핵 검진을 실시한다.이번 검진은 결핵 환자의 대부분을 차지하는 65세 이상 어르신이 대상이다.달서구청은 이동 검진 차량을 이용해 월성종합사회복지관, 감삼경로당 등 133개 복지시설을 직접 찾아 결핵 고위험군 취약계층에 대한 흉부 방사선 촬영 결핵 검진을 실시한다.검진결과 결핵 유소견자는 2차 검사를 한다. 결핵 환자로 진단되면 정기적인 진료와 복약관리, 가족 검진 등 완치될 때까지 달서구보건소에 등록해 관리할 계획이다. 김현수 기자 khsoo@idaegu.com